뉴스 > 정치

손수조 "자세한 내용 모르지만 부끄럽다"

기사입력 2012-08-09 11:29 l 최종수정 2012-08-09 11: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새누리당 현영희 의원으로부터 총선 기간 금품을 받은 것으로 알려진 손수조 부산 사상구 당협위원장이 "자세한 내용을 알 수 없지만 실망스럽고 부끄럽다"고 말했습니다.
손 위원장은 "당시의

선거 캠프가 해체돼 그때 일했던 분들과 다시 접촉해 무슨 일이 있었는지 이야기 중"이라면서 "외부 활동을 주로 했기 때문에 사무실에서 이뤄진 것은 모를 수밖에 없었다"고 주장했습니다.
손 위원장은 또 "오늘 아침에 제 이름까지 불거져 죄송한 마음이지만 검찰에서 조사하고 있어 지금 뭐라 말하기는 이르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연합뉴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