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박근혜 일주일 행보 '대통합·민생·경제'

기사입력 2012-12-26 20:04 l 최종수정 2012-12-26 22: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오늘로 박근혜 당선인이 18대 대통령에 당선된 지 일주일이 됐습니다.
지난 일주일의 행보를 살펴보면 국민 대통합과 민생, 경제라는 세 가지 국정 키워드를 읽을 수 있습니다.
이권열 기자입니다.


【 기자 】

(행보1 국민대통합)

박근혜 당선인은 대통령 당선인으로서의 첫 행보를 '국민 대통합'으로 시작했습니다.

박 당선인은 지난 20일 이승만 전 대통령을 비롯해 박정희 전 대통령, 김대중 전 대통령의 묘역을 참배했습니다.

건국 세력과 산업화 세력, 민주화 세력을 상징하는 세 전직 대통령의 묘역을 방문해 통합과 국민행복시대 공약 실천에 대한 약속이행 의지를 보여준 겁니다.

▶ 인터뷰 : 박근혜 / 대통령 당선인(20일)
- "과거 반세기 동안 극한 분열과 갈등을 빚어왔던 역사의 고리를 화해와 대탕평책으로 끊도록 하겠습니다."

(행보2 민생 챙기기)

박 당선인은 성탄절에는 봉사 활동으로 민생 챙기기에 나섰습니다.

그제(24일)와 어제(25일) 이틀 동안 쪽방촌과 봉사 단체를 찾아 노인과 기초생활수급자에게 도시락을 전달했습니다.

▶ 인터뷰 : 박근혜 / 대통령 당선인(24일)
- "꼭 도움을 받아야 하는 어려운 분들에게 실질적 도움을 드릴 방법을 잘 마련해보도록 하겠습니다."

(행보3 중소기업 살리기)

봉사 활동으로 조용한 행보를 이어가던 박 당선인은 정책 행보에도 시동을 걸었습니다.

중소기업중앙회와 전경련을 잇달아 방문해 중소기업 살리기, 중산층 복원, 경제 살리기에 대한 의지를 나타냈습니다.

당선 뒤 일주일은 짧은 기간이었지만, 박 당선인의 국정 운영 의지를 읽어내기에는 충분한 시간이었습니다.

MBN뉴스 이권열입니다.<2kwon@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단독] 뒤늦은 소방서장 지휘권 행사…'골든타임 허비' 집중 수사
  • 내일은 철도도 멈춘다…대체인력 4천6백 명 긴급투입
  • 이별통보한 연인 19층서 밀어 살해한 30대…2심서도 징역 25년
  • [카타르] 벤투 "김민재, 포르투갈전 출전 불확실…내일까지 상황 봐야"
  • 이사해 새집 꾸미다 쓰러진 50대 남성…7명에 새 삶 주고 떠나
  • 해운대서 70대 대리기사가 몰던 차량…택시·구조물 들이받고 전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