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개성공단] 캠벨 "개성공단 북 개방 실패"…"중국 생각 바뀌어"

기사입력 2013-04-30 20:01 l 최종수정 2013-04-30 21: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개성공단은 결국 북한을 개방시키는 데 도움이 안 됐다."
얼마 전까지 미국의 한반도 정책을 담당했던 미국 고위 관리가 이렇게 말했습니다.
북한을 개혁·개방의 길로 이끌기 위해 많은 돈을 투자했지만, 결국 허사였다는 뜻입니다.


【 기자 】
지난 2월 퇴임한 커트 캠벨 전 국무부 차관보가 한국을 찾았습니다.

개성공단 근로자 철수에 대한 질문이 이어지자, 캠벨은 개성공단이 당초 기대했던 역할을 하지 못했다고 평가했습니다.

경제협력을 통해 북한을 개방시키겠다는 목표를 이루지 못했다는 겁니다.

▶ 인터뷰 : 커트 캠벨 / 전 미 국무부 차관보
- "당초 한국의 투자가 북한의 개방을 유도하고 외부세계와의 교류를 확대할 것이라고 기대했습니다. 하지만, 기대했던 것만큼의 체계적인 개방과 교류 확대는 이뤄지지 않았습니다."

북한을 바라보는 중국의 시각이 바뀌고 있다는 점도 설명했습니다.

▶ 인터뷰 : 커트 캠벨 / 전 미 국무부 차관보
- "중국은 북한의 (도발)행위가 자국의 이익에 분명히 반한다는 것을 인식하기 시작했습니다."

하지만, 중국이 연료공급 중단 등의 소극적인 조치를 취할 순 있지만, 전방위적인 대북압박을 가하지는 않을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따라서 북한을 더욱 압박하기 위해서 한·미 양국이 중국을 얼마나 더 설득할 수 있느냐가 향후 한반도 위기관리의 핵심이라고 말했습니다.

MBN뉴스 정성기입니다.

영상취재 : 김영호 기자
영상편집 : 하재필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경영 악화라며 전기료 올린 한전, 억대 연봉자는 3천 명?
  • 장제원, 경찰 폭행한 아들 문제에 "어떤 처벌도 달게 받아야"
  • 코로나 신규확진 2천771명…역대 두번째 최다 규모
  • "기적의 집"…용암 뒤덮인 스페인 라팔마섬서 살아남은 주택 한 채
  • [영상] 6세 아동, 교사 무서워 '뒷걸음질'…CCTV 확인해 보니
  • '오징어게임' 번호 노출 피해자 "보상금 100만 원 주겠다고 연락 왔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