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노대통령, DJ만남 정치권 해석 분분

기사입력 2006-11-06 17:07 l 최종수정 2006-11-06 21: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노무현 대통령이 지난 주말 김대중 전 대통령의 자택을 방문한 것을 두고 정치권에서 말이 많습니다.
다분히 정계 개편을 염두에 두고 호남민심 사기 행보라는 분석이 설득력을 얻으면서 정치권에 잔잔한 파장마저 일고 있습니다.
이상범 기자입니다.


지난 주말 노무현 대통령의 김대중 전 대통령 자택 방문과 관련해 시간이 갈수록 뒷배경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되면서 다양한 정치 해석을 낳고 있습니다.

이 가운데 가장 설득력을 얻고 있는 관측은 노 대통령의 이번 행보가 급물살을 탈 조짐을 보이고 있는 정계개편을 염두에 뒀다는 것.

노 대통령이 호남 민심을 대표하는 김 전 대통령을 만난 것은 호남 민심을 끌어안겠다는 확실한 제스쳐라는 분석입니다.

그래서 이번 만남이 지역주의 회귀로의 신호탄을 쏘아올린 모양이라는 시각이 지배적입니다.

특히 어떻게든 정권 교체만은 막아보자는 노무현 대통령과 김대중 전 대통령의 절박한 심정이 이번 만남을 이끌었을 것이란 관측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민주당과 통합에 반대해온 노대통령의 입장 변화 가능성에 무게감이 실리는 이유입니다.

여기에 대해 청와대는 내년 선거나 정계개편 등 정치적 주제가 끼어들 만남이 아니었다며 확대 해석을 경계했습니다.

나아가 청와대는 전현직 대통령의 인간적인 인연과 자연스러운 만남이 정치적으로 매도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mbn뉴스 이상범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서울특별시장 금지 가처분 신청 각하…"요건 갖추지 못해"
  • 학교 화장실 '몰카' 교사들 잇따라 적발…교육부 담당은 5개월째 공석
  • 오늘 오전 서울지하철 2호선 건대입구역 열차 고장
  • 사진 찍다가 바다에 추락한 20대 여성…화재도 잇따라
  • 중국 남부 일본 규슈에 폭우 피해 속출…오늘 전국에 비 예보
  • 테슬라 세금 회피 '꼼수' 논란…"차량 인도 후 사면 취득세 안 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