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더민주 '시집 강매' 노영민 징계 감경…'불출마 선언' 고려

기사입력 2016-02-15 18: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더불어민주당 윤리심판원은 '시집 강매' 논란에 휩싸인 노영민 의원에 대한 징계를 감경했습니다.
심판원은 오늘 노 의원이 총선 불출마를 선언한 걸 고려해 당원 자격정지 6개월에서 총선 출마에

제약이 없는 당직 자격정지 6개월로 징계를 감경했다고 밝혔습니다.
심판원은 지난번 징계의 주된 취지가 총선 불출마를 권하는 것이었다고 봤을 때, 중요한 사정 변경이라고 판단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심판원은 또 '로스쿨 아들 구제의혹'으로 당원자격정지 3개월의 중징계를 받은 신기남 의원에 대해서는 신 의원이 탈당함에 따라 각하 결정을 내렸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