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박 대통령, 이번 주 미·일 정상 만날 듯

기사입력 2016-03-28 19:40 l 최종수정 2016-03-28 19: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박근혜 대통령이 미국 워싱턴에서 열리는 핵안보정상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모레(30일) 출국합니다.
박 대통령은 이번 회의에서 북한 핵실험 이후 처음으로 오바마 미국 대통령, 또 아베 일본 총리를 만날 것으로 보입니다.
이권열 기자입니다.


【 기자 】
박근혜 대통령이 모레(30일) 오후, 6박 8일 일정의 해외 순방에 나섭니다.

미국 워싱턴에서 열리는 핵안보정상회의엔 박 대통령을 비롯해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참석합니다.

일본 언론은 이미 '한·미·일 정상회의'와 '한일 정상회담'이 개최될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습니다.

박 대통령과 대북 제재 성패의 열쇠를 쥔 시 주석의 만남 여부도 관심입니다.

▶ 인터뷰 : 김규현 / 청와대 외교안보수석
- "(박 대통령은) 핵안보 차원에서 북한 핵개발의 위험성을 제기하시며, 북한 비핵화를 위한 국제 사회의 단합된 노력을 촉구할 예정입니다."

핵안보정상회의에 참석 후 박 대통령은 멕시코를 방문해 한-멕시코 정상회담을 개최합니다.

박 대통령의 이번 멕시코 방문에는, 수교 이후 최대 규모 경제 사절단인 기업인 145명이 동행해 경제 협력 강화를 논의하게 됩니다.

▶ 스탠딩 : 이권열 / 기자
- "박 대통령은 핵안보정상회의를 계기로, 북한 핵 문제 해결을 위한 국제 사회의 공조 방안을 논의하는 등 적극적인 북핵 외교에 나설 것으로 보입니다. MBN뉴스 이권열입니다. [ 2kwon@mbn.co.kr ]"

영상취재 : 김인성·이재기 기자
영상편집 : 최지훈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북, 화성-12형 추정 미사일 '정상각도' 발사…괌까지 타격 가능
  • 일본 열도 5년 만에 통과…홋카이도 한때 대피령
  • 뇌물 받도 터널 부실시공에 눈감아…국토관리사무소 공무원 3명 구속
  • 검찰 '성남FC 의혹' 벌써 세번 째 압수수색…농협·현대백화점 등 7곳
  • ‘김밥 40줄' 주문하고 ‘노쇼'한 50대 남성…벌금 300만원 약식기소
  • "마약검사비 120만원, 내가 냈다"…경찰 체포 상황 전한 이상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