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한·러 정상회담…'전략적 동반자 관계' 격상

기사입력 2008-09-29 18:00 l 최종수정 2008-09-29 19:37

【 앵커멘트 】
이명박 대통령이 방금 전 한·러 정상회담을 마쳤습니다.
양국 정상은 한 차례 더 확대 정상회담을 가진 후 양국 관계를 한 단계 격상시키는 공동선언문을 발표할 예정입니다.
모스크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최중락 기자


【 기자 】
네, 모스크바입니다.

【 질문 1】
이 대통령과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이 방금 전 끝이 났죠?

【 기자 】
네, 한국 현지 시간으로 오후 5시 부터 시작된 한러 정상회담은 방금 전 끝이 났습니다.

이명박 대통령과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은 크레믈린 대궁전에서 곧 바로 확대 정상회담에 들어갔습니다.

오후 7시 10분에는 15분간 양국 정상이 공동 기자회견을 갖고 양국 관계를 한 단계 격상시키는 내용의 한러 공동성명을 발표하며 저희 mbn 에서 이를 직접 생중계 해드릴 예정입니다.

이에 앞서 이 대통령은 한러 비즈니스 포럼에 참석해 세계 최대 자원 부국인 러시아의 천연가스 등 에너지를 안정적으로 확보하기 위한 에너지 실크로드를 강조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시베리아 횡단철도와 한반도횡단철도의 연결을 잇는 '철의 실크로드'석유와 가스 개발 협력을 위한 '에너지 실크로드' 그리고 러시아 연해주의 농림지를 개발하는 '녹색 실크로드' 등 3대 신 실크로드 건설을 제시했습니다.

한러 정상회담 후 이 대통령은 푸틴 총리와 면담을 갖고 메드베데프 대통령 주최 만찬 그리고 수행 경제인 간담회를 갖는 것으로 방러 이틀째 일정을 마칩니다.

【 질문2 】
한러 정상회담을 통해 양국 관계의 한 단계 격상 어떤 의미가 있는 것인가요?

【 기자 】
한국과 러시아의 기존 관계는 포괄적 동반자 관계였습니다.

이번 한러 정상회담을 통해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한 단계 격상시키는 것입니다.

전략적 동반자 관계는 경제협력뿐만 아니라 정치·외교·안보 분야까지 아우르는 모든 분야에서 양국관계가 한층 긴밀해 지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는 지난 5월 역시 한 단계 격상된 우리나라와 중국과의 관계와 같은 것입니다.

특히, 이번 한러 정상회담은 미국과 일본, 중국에 이은 정상회담으로 한반도 주변 4강 외교의 기본 틀을 완성하는 마지막 단계가 될 전망입니다.

「양국정상은 회담에서 한·러 관계 강화와 북핵문제 해결, 에너지 자원과 우주 분야 등 경제협력 기반 구축, 미래 지향적인 우호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입니다.


양 정상은 또 한국의 러시아 천연가스 도입과 북한 경유 가스배관 설치 공동연구, 서캄차카 해상광구 개발, 한국의 소형 위성발사체 개발을 포함한 우주분야 협력 확대 등 에너지.자원.경제분야 협력을 대폭 강화할 것으로 보입니다.

「러시아 방문 마지막 날인 내일(30일). 이 대통령은 수행기자단 조찬 간담회를 시작으로 흐루니체프 우주센터를 시찰하고 문화와 지성의 본산인 상트페테르부르크로 향합니다.

「이후, 상트페트르부르크 국립대학 명예박사 학위 수여와 연설 그리고 시장 주최 만찬에 참석한 이 대통령은 모레(10월 1일) 오전 귀국합니다.


지금까지 모스크바에서 mbn뉴스 최중락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