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오세훈 서울시장 재산 24억 8천만원

기사입력 2006-08-31 13:57 l 최종수정 2006-08-31 13:57

오세훈 서울시장의 재산은 24억 8천만원 정도이며 주식과 아파트, 헬스클럽 회원권 등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신고됐습니다.
서울시 공직자윤리위원회는 지난 7월 1일 취임한 오세훈 시장과 1급

이상 공직자 4명, 이명박 전 시장 등의 재산변동 신고사항을 서울시보에 공개했습니다.
시보에 따르면 오세훈 시장은 24억 8천만원을, 권영진 정무부시장은 2억 9천만원을 각각 신고했으며 오 시장의 재산은 부동산과 주식, 예금, 회원권 등에 분산 투자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