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영장청구 40년만에 10만명 이하로

기사입력 2006-09-04 12:02 l 최종수정 2006-09-04 12: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검찰이 지난해 구속영장을 청구한 인원은 7만3천명으로 집계돼, 지난 1968년 이후 처음으로 10만명 이하로 떨어졌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불구속 수사

원칙에 따라 법정 진술에 높은 증거가치가 부여되는 공판중심주의가 확대되면서 영장 청구가 크게 줄어들었다고 밝혔습니다.
또 불구속 수사의 확대로 피고인의 방어권이 보장되는 만큼 법원도 화이트칼라사범과 부정부패 사범에게 엄한 선고를 내리는 관행을 정착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김주하 AI 뉴스] '뇌물·성접대' 김학의 무죄 뒤집혔다…징역 2년 6월 법정구속
  • 전여친 아버지 흉기로 살해한 20대 항소심서 징역 28년
  • 노현정 전 아나운서, 시어머니와 고 이건희 회장 빈소 조문
  • 프랑스, 코로나19 '통제 불능'…"내일부터 전국 봉쇄령"
  • 이건희 회장 유년 보낸 경남 의령에도 현수막 애도 물결
  • 문 대통령 "방역·경제 동반 성공할 것"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