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다가온 가을...쌀쌀한 날씨

기사입력 2006-09-10 07:02 l 최종수정 2006-09-10 07: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어제 내린 비로 인해 아침 기온이 뚝 떨어졌습니다.
서울이 영상 12도에 머물렀는데요. 낮 최고 기온도 어제와 비슷해 쌀쌀한 날씨가 계속되겠습니다.
김성철 기자입니다.


가을을 재촉하는 비가 내린 후 기온이 뚝 떨어졌습니다.

북서쪽에서 들어온 대륙성 고기압이 확장되면서 찬 공기가 유입되며 오늘 아침 기온은 올 가을 들어 가장 큰 폭으로 떨어졌습니다.

오늘 최저기온은 대관령 6도를 비롯해 서울 12도, 광주·대구 15도 등으로 어제보다 4,5도 이상 떨어졌습니다.

여기에 바람도 다소 강하게 불며 체감온도는 더 떨어졌습니다.

오늘 최고 기온도 서울 22도 등 전국이 20도에서 25도의 분포로 어제와 비슷해 쌀쌀하겠습니다.


렇게 갑자기 기온이 떨어질 때 면역력이 약한 어린이와 노인의 경우 감기에 걸리기가 쉬워 보온에 특히 신경써야 합니다.

한편, 기상청은 내일 아침까지 쌀쌀한 날씨가 계속돼다 내일 낮부터 기온이 올라 평년 수준을 되찾을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mbn뉴스 김성철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윤미향 "부당 이득 없어" 의혹 반박…의원직 사퇴는 일축
  • 수출길 막힌 4월…제조업 평균 가동률 최저
  • 렘데시비르 수입…내달 마스크 요일제 폐지
  • 성주 사드기지 기습 수송 작전…주민 반발
  • [단독] 커닝하다 걸린 시험 응시생…알고보니?
  • "밀집도 낮춰라" 수도권 유·초·중 1/3이하 등교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