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헌법재판소 소장 등 헌재재판관 4명 퇴임

기사입력 2006-09-14 11:12 l 최종수정 2006-09-14 13:46

윤영철 헌법재판소 소장과 김효종·김경일·송인준 재판관이 6년의 임기를 마치고 퇴임했습니다.
윤 헌재소장은 퇴임식에서 "지난 6년 간 이념과 이해 갈등의 소용돌이 속에서 중립적 자세를 견지하며 헌법정신에 부합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고 소회를 밝혔습니다.
윤 소장은 또 근대화와 민주화로 얻은 성과를 사회의 새로운 규범으로 안착시켜야 한다며 새로 출범할 4기 재판부에게 '사회적 통합'에 많은 노력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한편 대통령과 대법원장이 추천한 김희옥·김종대·민영기 재판관 후보자와 목영준·이동흡 후보자는 임명 절차가 끝나는 대로 이르면 15일부터 집무를 시작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