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총장 비방'…총학생회장 후보 자격 박탈 논란

기사입력 2012-11-30 07: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총학생회장 후보가 '총장을 비방했다'는 이유로 후보 자격을 박탈당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경북대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제45대 총학생회 선거에 총학생회장으로 입후보한 김영직 씨의 후보 자격을 박탈했다고 밝혔습니다.
총장이 학교를 대구 달성군 현풍면으로 이전하겠다는 발언을 한 적이 없는데도 이를 유포했다는 게 자격 박탈

이유입니다.
경북대 선관위는 "사전에 학교와 교수회에서 사실이 아님을 수차례 확인했음에도 유인물을 배포하고 총장을 비방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대해 김 씨 측은 "총장이 방송에서 현풍 국책사업단지를 공대 캠퍼스로 꾸리겠다고 했다"며 "후보 자격 박탈은 말이 안 된다"고 반발하고 있습니다.

[ 갈태웅 / tukal@mk.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우루과이전 2골' 페르난드스 "한국과 3차전, 이기고 싶다"
  • [속보] 검찰, `서해 피격` 서훈 전 안보실장 구속영장
  • 강원 육군 전방부대서 이병 숨진 채 발견…"원인미상 총상"
  • 윤 대통령 "중국, 북 무기개발 중단 영향력 행사 능력·책임 있어"
  • 심한 학대로 '안구적출'까지…강아지 학대범은 두 달째 오리무중
  • 퇴장 당한 벤투, 심판에게 무슨 말 했나…"부적절한 발언 없었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