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원전종사자 암 사망률 관리직의 5배"

기사입력 2006-10-24 13:22 l 최종수정 2006-10-24 13: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원전시설에서 직접 작업을 하는 원전 종사자의 암 사망률이 사무관리직 종사자들의 암 사망률 보다 5배가 높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국회 과학기술정보통신위원회 소속 한나라당 김태환 의원은 서울대 자료를 인용해 원전 종사자 6천 129명을 조사한 결과 암 발생자는 56명으로 0.9%,

사망자는 26명으로 암 발생 후 사망률이 46.6%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반면 사무 관리직 종사자 9천 542명 중 암 발생자는 72명으로, 0.75% 발병률을 보였고, 이 중 사망자는 9.7%인 7명으로 원전종사자의 5분 1에 불과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영웅 일일이 호명한 문 대통령 "국가가 반드시 보답"
  • "밀폐된 공간에서 다수 감염…종교 모임 취소해야"
  • 군병력 철수·야간통금 종료…미 시위사태 진정 분위기
  • 법무부, '성추행 혐의' 부장검사 두 달간 직무정지
  • 현충시설 찾아가보니…대로변 화단에 덩그리니
  • "인종 차별 반대" 국내서도 '흑인 사망' 추모집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