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책임보험 미가입차 강남구가 최다"

기사입력 2006-10-24 17:22 l 최종수정 2006-10-24 17: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울에서 자동차 의무보험에 가입하지 않은 차량이 가장 많은 곳은 강남구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홍재형 한나라당 의원은 서울시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자동차 책임보험에 가입하지 않아 과태료 처분을 받은 경우는 강남

구가지난 3년동안 6만7천873건으로 가장 많았다고 밝혔습니다.
서울시 전체로는 83만 4백여건이었고, 금액으로는 천22억여 원에 달했습니다.
과태료 납부도 강남구가 가장 저조해 4만 천백여건, 75억2천백만원이 미납 상태였으며 송파구와 영등포구, 강서구 순이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여야 원내대표 오전 회동…개원 협상타결 가능성 '주목'
  • 500원짜리 '비말 차단용 마스크' 오늘부터 온라인 판매
  • 통합당 사무처 인선도 파격…조직총괄에 호남 흙수저
  • 인종차별 항의시위 열흘째…무차별적 약탈에 한인 '불똥'
  • '깜깜이 감염' 늘었다…"대규모 유행 우려"
  • 플로이드 추모식 열려…"사법제도 바꿔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