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대형 교회 휘발유 뿌리며 난동부린 60대 검거

기사입력 2013-07-01 08:04

국내 대형 교회인 사랑의 교회에 석유를 뿌리며 난동을 부린 6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방화미수 등의 혐의로 68

살 김 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김 씨는 어제(30일) 오전 9시 40분쯤 서울 강남 사랑의 교회 4층 복도에서 교회 신축 문제와 관련해 교회 관계자와 승강이를 벌이다 휘발유를 복도에 뿌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김 씨는 경찰 조사에서 신축 문제를 반대하는 사람들이 불법 유인물을 배포한다며 이에 항의하는 차원에서 저지른 일이라고 진술했습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