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특허청 국감 방해 30대 입건

기사입력 2006-11-01 08:52 l 최종수정 2006-11-01 08: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대전 둔산경찰서는 국정감사가 진행중인 회의장에 난입해 소란을 피운 혐의로 김모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김씨는 어제 낮 정부대전청사 특허청 회의실에서 실시되던 국회 산자위의 국정감사장에 난입해 서류가방을 회의장에 집어던지고, 감사위원이 앉아있던 의자를 발로 걷어 차는 등 소란을 피워 국

정감사 업무를 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김씨는 동력전달장치를 개발한 뒤 특허관계 업무를 보기 위해 특허청을 방문했다가 국정감사가 진행중이라는 말을 듣고 경청하던 중 "국정감사가 충실히 이뤄지지 않는다"는 이유로 국감을 방해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조원진 "이준석, 2~3월 신당 창당 가시화…여권 분할 필연적"
  • 감사원, 문 전 대통령 '서면조사' 통보…"불쾌감, 수령 거부"
  • 홍준표, 유승민 겨낭 “내부 흔들어 뭘 노리나…박 대통령 탄핵 전야 같아”
  • 갑자기 편의점으로 돌진한 SUV…2명 다쳐
  • 윤 대통령 ‘열중쉬어’ 생략 논란에…탁현민 “실수 인정 안 하면 실패해”
  • 웹툰 원작, 세계 최초 4DX 영화로 탄생…말풍선 담은 '4DX 문유' 개봉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