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특허청 국감 방해 30대 입건

기사입력 2006-11-01 08:52 l 최종수정 2006-11-01 08: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대전 둔산경찰서는 국정감사가 진행중인 회의장에 난입해 소란을 피운 혐의로 김모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김씨는 어제 낮 정부대전청사 특허청 회의실에서 실시되던 국회 산자위의 국정감사장에 난입해 서류가방을 회의장에 집어던지고, 감사위원이 앉아있던 의자를 발로 걷어 차는 등 소란을 피워 국

정감사 업무를 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김씨는 동력전달장치를 개발한 뒤 특허관계 업무를 보기 위해 특허청을 방문했다가 국정감사가 진행중이라는 말을 듣고 경청하던 중 "국정감사가 충실히 이뤄지지 않는다"는 이유로 국감을 방해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경찰, 'LH 투기' 강제수사 돌입…본사 압수수색 착수
  • 故이지은 누구?…'젊은이의 양지' 90년대 청춘스타
  • [속보] 코로나19 신규확진 446명…지역발생 427명
  • "안철수 46% vs 박영선 38%…오세훈 43% vs 박영선 39%"
  • [영상] "내 상어 내놔!"…악어와 승부벌인 호주 낚시꾼 화제
  • 티아라 출신 소연 집 찾은 남성, '주거침입 혐의'로 검찰 송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