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노래연습장 불법행위 집중단속

기사입력 2006-11-01 09:17 l 최종수정 2006-11-01 09: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경찰청은 이달 말까지 노래연습장의 불법영업을 집중 단속한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속칭 '노래방 도우미'에 대한 처벌조항이 포함된 음악산업진

흥에 관한 법률이 지난달 29일 시행에 들어감에 따라 새 법의 조기 정착을 위해 단속을 벌이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경찰은 전국의 3만5천개 노래 연습장 중 고급·대형업소를 중점적으로 단속하고 주류 판매와 불법 접대부 고용, 성매매 알선이 적발되면 엄벌할 방침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바이든, 46대 미 대통령 취임…"통합에 영혼 걸겠다"
  • 금태섭 "친구 황희, '우리 쪽 입장'이니 사과하라고"
  • 조두순 못 가둔다…'보호수용' 시도에 인권위 "기본권 침해 소지"
  • 신규 확진 401명…학원·사우나 집단감염 계속
  • 설 전 첫 백신 맞나…"접종센터 전국 250곳 목표"
  •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문서' 유출범은 공무원…검찰 송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