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김승연·구자원 회장 공판 11일로 연기

기사입력 2014-02-05 11:35



서울고법 형사5부(김기정 부장판사)는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에 대한 파기환송심과 구자원 LIG그룹 회장에 대한 항소심 선고공판을 모두 11일로 연기했다고 5일 밝혔다.
두 재판은 오는 6일에 열린 예정이었다.
이 재판부는 두 사건을 각각 심리해왔다.
[매경닷컴 속보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