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영상] 땅콩 갑질 얼마나 됐다고…'VIP 백화점 모녀 논란'

기사입력 2015-01-05 21: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백화점 모녀'

주차 도우미 아르바이트생에게 폭언을 한 백화점 모녀를 고발한다는 내용의 글이 확산되면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최근 한 인터넷 게시판에는 '어느 VIP 모녀의 횡포'라는 글이 게재됐습니다.

이 글을 게시한 A 씨는 지난달 27일 부천의 한 백화점 지하주차장에서 자신들을 백화점 대표 친척이라 소개한 VIP 고객 모녀가 주차 아르바이트생의 안내를 무시하고 직원들에게 행패를 부렸다고 밝혔습니다.

게시자는 당시 백화점 주차장은 연말 특수로 주차 공간이 부족했고, 아르바이트 중이었던 동생이 모녀에게 지하 4층 주차장을 안내하자 폭언과 폭행을 퍼부었다고 주장했습니다.

해당 글이 공개되면서 논란이 커지자, 5일 경기도 부천 원미경찰서가 주차장 폐쇄회로(CC)TV를 확보해 조사를 시작했습니다.

백화점 모녀/사진=온라인 커뮤니티
↑ 백화점 모녀/사진=온라인 커뮤니티


경찰이 확보한 CCTV에는 아르바이트 주차요원 3명이 무릎을 꿇은 장면이 담겼습니다.

당시 함께 있던 나머지 주차요원 1명의 모습은 흐릿해 무릎을 꿇고 있었는지 불명확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하지만 C

CTV에는 모녀가 이들을 폭행하는 장면은 없었다고 경찰은 밝혔습니다.

경찰의 한 관계자는 "고소장이 접수된 것은 아니지만 언론을 통해 논란이 된 만큼 사실 관계를 확인하기 위해 먼저 백화점 CCTV를 확보했다"며 "일단 아르바이트 주차요원 등을 만나 당시 상황을 확인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백화점 모녀''백화점 모녀''백화점 모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쌍방울 뇌물 혐의' 이화영 전 경기부지사 구속
  • '아빠 힘든 일 하지 마세요' 그 말이 마지막…아들 잃은 아버지는 눈물만
  • 70대 고시원 건물주, 손 묶인 채 목 졸려 사망
  • [단독] 제명된 변호사가 사건 수임…'사기 혐의' 체포
  • "개업한 지 한 달인데"…공짜 안주에 맥주 5병 시킨 남성들 2만 원 '먹튀'
  • 박유천 "국내서 활동하게 해달라" 신청…법원서 '기각'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