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서정희, 과거 방송 사진 보니…'설리 닮았네?'

기사입력 2015-03-18 19:42 l 최종수정 2015-03-18 2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온라인커뮤니티
↑ 사진=온라인커뮤니티


방송인 서세원-서정희의 진실공방이 한창인 가운데, 과거 서정희의 미모가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서정의 리즈시절' 이라는 제목과 함께 서정희의 과거 방송 사진을 캡처한 사진이 게재됐습니다.

게재된 사진의 서정희는 걸그룹 '에프엑스'의 멤버 설리와 닮아 누리꾼들의 이목을 사로잡았습니다.

한편, 앞서 서세원과 이혼소송 중인 서정희는 "32년의 결혼생활이 포로생활과 같았다"고 주장한 가운데 딸인 서동주 씨가 서정희의 말이 사실이라며 엄마 편을 들고 나섰습니다.

서동주 씨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부모님이 빨리 이혼하길 바란다"며 "엄마가 그동안 많이 참고 살았다. 어렸을 땐 몰랐는데 크면서 잘못된 것임을 깨달았다"고 말했습니다. 서동주 씨는 또 "가족과 관련된 이야기가 밝혀져서 부끄럽고 힘들지만, 필요하면 증언도 하겠다"고 법정에서 증인으로 나설 가능성도 내비쳤습니

다.

이에 서세원 측도 입장을 밝혔습니다. 서세원의 한 측근은 서 씨가 재판이 점점 진흙탕 싸움이 되는 것에 안타까워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또 서정희의 주장은 얼굴에 침을 뱉는 것이며, 과장된 것도 많다고 주장했습니다.

서세원-서정희 부부는 지난해 7월 서정희가 서세원을 상대로 이혼소송을 제기해 현재까지 법정다툼을 벌이고 있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단독] 이임재 전 용산서장 첫 통화 보고는 '10시 32분'…위증 가능성 커져
  • [단독] "경찰이 9시 32분 무정차 요청"…이태원역 거부
  • 5년 넘으면 5000만 원…"청년 도약계좌 내년 출시"
  • 서울지하철 내일 총파업 예고…노사 '인원 감축' 놓고 마지막 협상
  • [카타르] 고개숙인 손흥민에 말없이 안아준 구자철…"내 마음이 찢어진 하루"
  • [카타르] 팔 맞고 들어간 가나 선제골, 득점 인정된 이유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