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오늘은 ‘소서(小暑)’, 태풍 ‘찬홈’ 영향으로 흐리고 비 소식…예상 강수량은?

기사입력 2015-07-07 09:52 l 최종수정 2015-07-08 10: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소서’ ‘소서 찬홈 린파’ ‘소서 태풍’
오늘이 ‘소서(小暑)’인 가운데 전국날씨는 제 9호 태풍 ‘찬홈(CHAN-HOM)’의 영향으로 흐리고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에 따르면 ‘소서’인 7일은 새벽 남부지방을 시작으로 비가 내리기 시작해 늦은 밤 강원 남부와 충청이남 지방까지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서울과 경기 지역은 밤에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또 기상청은 “수요일인 8일은 돌풍이 불고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을 것”이라고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7~8일 전라남북도·경상남도·제주도 30~80mm, 충청남북도·경삭북도 20~60mm, 서울·경기도·강원도·서해5도 5~30mm다.
태풍 찬홈의 영향으로 제주도 또한 전 해상과 남해 서부 먼 바다에서 점차 바람이 강하게 불고 파도가 높게 일 것으로 보인다.
이에 기상청은 “지역별로 강수량 차이가 클 것”이라면서 “제9호 태풍 ‘찬홈’과 제10호 태풍 ‘린파’의 진로가 유동적이어서 강수 구역과 예상 강수량의 변동 가능성이 있으니 기상정보를 참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소서’란 작은 더위란 듯으로 24절기 중

11번째 절기로 하지(夏至)와 대서(大暑) 사이에 들며 태양이 황경 105도의 위치에 있을 때를 말한다. 대부분 이 시기가 장마철이다.
소서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소서, 가뭄에 단 비 내려주길” “소서, 비가 좀 와야할텐데” “소서, 좀 춥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매경닷컴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