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육동인 금융위원회 대변인, 춘추관장 발탁

기사입력 2015-10-25 15:27 l 최종수정 2015-10-25 15: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육동인 금융위원회 대변인, 춘추관장 발탁
육동인/사진=육동인 블로그
↑ 육동인/사진=육동인 블로그

박근혜 대통령은 25일 공석이던 춘추관장(보도지원비서관)에는 육동인(53) 금융위원회 대변인을 임명했습니다.

춘추관장 자리는 전광삼 전 관장이 총선에 출마하겠다며 지난달 22일 이후

사의를 표명한 이후 33일째 비어있었습니다.

강원 춘천에서 태어나 서울대 서양사학과를 나온 육 신임 관장은 한국경제신문에서 뉴욕특파원과 논설위원, 금융·사회부장을 지냈으며, 국회사무처 홍보기획관, 강원대 신문방송학과 겸임교수를 거쳐 지난해부터 금융위원회 대변인으로 활동해왔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북 전투기·폭격기 12대 '특별감시선' 넘어 무력도발…의도는?
  • 이준석 "어느 누구도 탈당 말라"…이순신 장군 '정중여산' 인용
  • 고민정, 김정숙 인도 순방 논란에 “국민의힘 허위사실에 어이상실”
  • '윤석열차' 그림 형사 처벌?…과거 대통령 풍자 처벌은?
  • 검찰, 박수홍 친형·형수 기소…"61억 7천 만 원 횡령"
  • 아산 횟집서 22만원 어치 먹튀…업주 "자수 안 하면 얼굴 그대로 올릴 것"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