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김주하의 12월 18일 '이 한 장의 사진'

기사입력 2015-12-18 20:39 l 최종수정 2015-12-18 21:31

뉴스8이 선정한 '이 한 장의 사진'입니다.

오늘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가 연탄을 나르는 봉사활동 도중, 아프리카계 유학생에게
"연탄이랑 얼굴색이 똑같네" 라고 말했다가 사과한 게 인터넷 뉴스에 올랐습니다.

그런데 자세히 보면 그 위에 박근혜 대통령이 민생법안 국회 통과가 안돼 속이 타들어간다고 했다는 뉴스가 있지요.

속이 까맣게 타들어간다는 대통령과
흑인 얼굴을 연탄에 비유한 여당 대표,
이심전심이라고 해야할까요?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