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슈틸리케 감독 "소속팀 경기에서 뛰어야 한다"

기사입력 2016-03-28 13:46 l 최종수정 2016-03-29 12: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축구대표팀 슈틸리케 감독이 이청용과 박주호 ·김진수를 언급하며 "소속팀 경기에 뛰려고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슈틸리케 감독은 "각자 처한 상황과 출전 못 하는 이유가 다르다"고 전제하고 나서 "경기에 나갈 수 있게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충고했습니다.

슈틸리케 감독은 "오는 9월부터 시작할 월드컵 최종예선을 위해 모든 리그에서 활약하는 선수를 전부 주시하겠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대표팀 주장 기성용은 "최종예선에서 강한 팀들과 맞붙겠지만, 자신감을 가지면 충분히 월드컵 본선행이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전광열 기자 [revelge@mbn.co.kr]

영상취재 : 배병민 기자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단독] 이임재 전 용산서장 첫 통화 보고는 '10시 32분'…위증 가능성 커져
  • [단독] "경찰이 9시 32분 무정차 요청"…이태원역 거부
  • 5년 넘으면 5000만 원…"청년 도약계좌 내년 출시"
  • 서울지하철 내일 총파업 예고…노사 '인원 감축' 놓고 마지막 협상
  • [카타르] 고개숙인 손흥민에 말없이 안아준 구자철…"내 마음이 찢어진 하루"
  • [카타르] 팔 맞고 들어간 가나 선제골, 득점 인정된 이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