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우승만 한다면'…기상천외 10개 구단 우승 공약

기사입력 2016-03-28 19:40 l 최종수정 2016-03-28 20: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900만 관중을 목표로 하는 프로야구가 긴 겨울을 보내고 이번 주 금요일에 개막합니다.
10개 구단 대표들이 오늘 한자리에 모였는데, 기상천외한 우승 공약으로 우승에 대한 열망을 드러냈습니다.
이상주 기자입니다.


【 기자 】
지난해 우승 후 옷을 벗어 던지며 팬과의 약속을 지킨 두산 유희관.

겨울을 나고 5개월 만에 다시 모인 선수들은 올해는 자신이 주인공이 되겠다며 파격적인 우승 공약을 쏟아냈습니다.

▶ 인터뷰 : 류제국 / LG 투수
- "외야 펜스가 열리면서 이병규 선배가 말을 타고 야구장 그라운드를 달리는."

▶ 인터뷰 : 서건창 / 넥센 내야수
- "최초 돔구장인 만큼 안전을 전제로 해서 번지점프 한번 뛰어보겠습니다."

KIA는 약점인 뒷문을 막으려고 해외원정 도박으로 퇴출됐던 임창용을 비난을 감수하고 영입했습니다.

▶ 인터뷰 : 이범호 / KIA 주장
- "팀에 와준 것에 대해 감사하게 생각하고, 임창용 선배가 돌아올 때까지 잘 버티면서 돌아오면 꼭 5강에 치고 올라갈 수 있도록."

올 시즌 목표인 868만 명의 관중을 넘어 900만까지 바라보는 프로야구.

팬들의 가슴을 뛰게 할 승부와 공약을 지킬 수 있는 단 1팀은 어디일지, 이제 곧 시작됩니다.

MBN뉴스 이상주입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뉴스추적] 리설주 붕어빵 딸 또 등장…'4대 세습' 사전작업?
  • 김정은, ICBM 이동식 발사차량에 영웅 칭호…또 딸과 공개 행보
  • 강원 헬기 추락…50대 여성 동승자 탑승 이유 파악 중
  • 또 '빙상 성폭력'…쇼트트랙 코치 10대 제자에게 성범죄
  • 출근길에 6,800만 원 수표 주워 신고한 광주 자영업자 "빨리 찾아갔으면…"
  • ‘월드컵 미녀’로 뜨는 일본 여성 드러머…한국인 팔로워 급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