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미세먼지 대책 논의' 한중환경협력센터 설치

기사입력 2016-04-27 19: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한국과 중국 사이 환경문제를 논의하는 기구가 중국 베이징에 설치됩니다.
환경부는 어제(26일) 일본 시즈오카에서 열린 한·중 환경장관 회담에서 미세먼지와 환경기술 등을 다루는 합동 태스크포스 개념의 '한중환경협력센터'를 베이징에 설치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윤성규 환경부 장관은 "중국도 미

세먼지 문제를 해결할 대응책 마련에 고심하고 있다"며 경유차 저공해화 기술을 도입하는 방안을 중국에 제안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윤 장관과 마루카와 다마요 일본 환경성 대신 그리고 천지닝 중국 환경보호부 부장은 일본 시즈오카에서 열린 제18차 한·중·일 환경장관회의에서 만나 지역 현안을 논의했습니다.

[ 황재헌 / just@mbn.co.kr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맞벌이 3인 가구는 월 878만 원 이하면 지급…인당 25만 원씩 개인 카드로
  • 인천서 50대 형제 숨진 채 발견…해경, 불법 어선 적발
  • '레버넌트 후속편'…회색 곰 공격 며칠 간 대항한 美 남성
  • "극단 선택 여직원 누드사진 돌려봤다"…게임사 블리자드 민낯
  • 박수홍, 친형 부부에 116억 민사소송…"법원, 부동산 가압류 인용"
  • "공주야 뭐야"…힘 빠지던 도쿄 개막식 달군 금발 여성은 누구?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