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안상수 창원시장, 부부동반 유럽 출장…경비는 '시예산' 으로

기사입력 2016-04-28 08:57 l 최종수정 2016-04-28 13: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안상수 창원시장, 부부동반 유럽 출장…경비는 '시예산' 으로

안상수 창원시장/사진=연합뉴스
↑ 안상수 창원시장/사진=연합뉴스


안상수 경남 창원시장이 부인과 유럽 출장을 떠나면서 부인의 경비 전액을 시예산으로 지원받아 사용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28일 한 매체는 '안 시장 부부가 스페인 빌바오시와 우호협약을 체결하고 유럽 문화예술 콘텐트 발굴을 위해서 지난 16~24일 8박9일 일정으로 스페인 빌바오시, 이탈리아 로마, 프랑스 파리를 다녀왔다'고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안 시장 부부 외에 양윤호 해양수산국장, 구명순 비서실장을 비롯해 공무원 등 8명이 동행했습니다.

출장비는 총 4400여만원. 이 중 안 시장이 1150만원, 부인은 858만원으로 전체 출장비의 절반을 차지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안 시장 부부는 비즈니스석, 다른 공무원들은 이코노미석(200만원대)를 이용했습니다.

안 시장 부인은 '시장 부인(민간인 초청

인사 신분)' 자격으로 동행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에 대해 안상수 시장은 "서양의 경우 우호친선도시 협정을 맺을 때 부부 동반을 하는 것이 관례라 하고, 직원들도 부부가 함께 가는 것이 예의라고 해서 간 것이다"며 "행자부 등에 질의해 문제가 된다면 경비를 반납하겠다"고 해명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단독] 복도식 아파트 방범창만 골라 뜯어…14차례 절도 '덜미'
  • 여친 살해한 30대 남성…신고 두려워 언니도 살해
  • "구급차 막은 택시로 환자 사망" 논란…경찰 수사
  • 국회 예산소위, 3차 추경 처리…2천억 원 삭감된 35.1조
  • 윤석열 주재 전국 검사장 회의, 9시간만에 종료
  • [단독] "재발급받았는데 또 털려"…해외직구 위험 숨긴 카드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