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근무태도 징계받은 것 불만…직장동료 살해 징역 20년

기사입력 2018-03-01 09:13 l 최종수정 2018-03-08 10: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직장동료를 살해한 혐의로 기소된 20대 외국인 근로자에게 법원이 징역 20년을 선고했습니다.

대구고법 형사1부(박준용 부장판사)는 살인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26)씨 항소심에서 징역 14년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이같이 판결했다고 1일 밝혔습니다.

A씨는 지난해 2월 10일 오후 경북 한 제조업 공장 뒤 공터에서 둔기로 직장동료 B씨 머리 부위를 수차례 내리친 뒤 인근 물웅덩이에 피해자 머리를 빠뜨려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업무시간에 직장동료에게 거칠게 행

동하는 것을 피해자가 문제 삼아 사내 징계를 받은 데 불만을 품고 범행을 했습니다.

그는 자신이 아닌 B씨가 둔기로 공격하려는 과정에서 사건이 발생했다고 주장했지만, 재판부는 이를 받아들이지 않았습니다.

재판부는 "적법하게 채택해 조사한 증거들로 볼 때 공소사실이 인정되고 살인 고의도 있었다고 판단한다"고 밝혔습니다.

[MBN 온라인 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원희룡, '전두환 옹호 발언' 尹에 "학생들 물고문도 잘한 건가"
  • "조국 추정 ID 누드사진 유포" 보도 기자, 국민참여재판서 무죄
  • 40대 여성 공중에 '대롱대롱'…한 달에 두 번 멈춘 '집코스터'
  • 배우 김동현, 억대 사기로 또 집행유예…"돈 빌리고 안 갚아"
  • "CPA 준비하던 외아들, 화이자 2차 접종 이틀 뒤 사망"
  • '오배달'에 환불 요청하니…"닭 파니까 우습냐" 찜닭 점주 '폭언'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