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김주하의 3월 1일 '이 한 장의 사진'

기사입력 2018-03-01 21:36 l 최종수정 2018-03-02 08: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뉴스8이 선정한 '이 한 장의 사진'입니다.

미국의 한 초등학교 선생님의 원피스입니다.

자세히 보면 그냥 무늬가 아니고, 아이들의 낙섭니다.

선생님이 아이들에게 자신의 하얀색 원피스를 주고는 'X 표시'만 빼고 뭐든지 그리거나 써보라고 했거든요.

아이들의 창의성을 키워준 선생님의 원피스, 정말 '명품 원피스'입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그만 끝내고 싶다"…30대 경찰, 유서 남기고 극단 선택
  • 오늘부터 16~17세·임신부 접종 시작…이번 주말 전국민 70% 달성
  • "다들 보고만 있었다" 전철 안에서 성폭행...美 '충격'
  • 95세 송해, '전국노래자랑' 후임 MC 질문에 "이상용? 아니면 이상벽?"
  • 김어준 "이재명 28%가 민심? 역선택 넘어선 조직표 동원"
  • 배우 정준호 대주주 회사, '직원 임금체불·임원 욕설'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