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도로교통공단, 자율주행 도로교통안전 자문위 개최

기사입력 2018-11-28 15: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제공 = 도로교통공단]
↑ [사진제공 = 도로교통공단]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윤종기)이 28일 서울지부(서울 서초구 양재동)에서 '자율주행 도로교통안전 자문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윤종기 이사장과 경찰청·학계·연구기관 등에서 온 전문가 20여명이 참석하여 연구발표와 함께 토론을 벌였다.
윤종기 이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자율주행차 도입의 가장 중요한 전제조건은 도로교통의 안전성을 확보하는 것"이라며 "자율주행차의 도로교통 및 도로주행 안정성을 보증하기 위한 평가방안 및 면허제도 개선방안 등을 마련해 안전하고 편안한 사람중심의 교통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윤일수 아주대 교통시스템공학과 교수는 주제발표를 통해 "자율주행 인공지능(AI) 준법능력 및 안전운전 등 자율주행의 운전능력 검증에 대한 필요성과 함께 자율주행 보급에 따른 향후 교통안전문제에 대한 사전대비가 필요하다"며 자율주행 AI면허 관

련 요구사항에 대응하고 운전능력 검증을 위한 시험시설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공단은 이번 '자율주행 도로교통안전 자문위원회'를 바탕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할 미래 대응방안을 전략적으로 마련하고 자율주행과 관련한 법·제도 등의 개선을 추진할 방침이다.
[디지털뉴스국 최기성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