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논술 첨삭해주겠다"며 고3 수험생 추행한 논술학원장 검찰 송치

기사입력 2018-12-24 15:44 l 최종수정 2018-12-31 16: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대학 입시 논술을 준비하던 고3 수험생을 자신의 학원에서 추행한 논술학원장이 경찰 수사를 받고 검찰에 넘겨졌습니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아동·청소년의 성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56살 A 씨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한 뒤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오늘(24일) 밝혔습니다.

A 씨는 자신이 운영하던 분당의 한 논술학원에서 18살 B 양을 4차례에 걸쳐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A

씨는 이 학원에 다니던 B 양에게 "네가 쓴 글을 첨삭해주겠다"며 불러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A 씨는 경찰 조사에서 범행을 대체로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학원의 설립·운영 및 과외교습에 관한 법률에 따라 A 씨의 혐의가 유죄로 확정될 경우 이 학원은 관할 교육청으로부터 등록말소 등 행정처분을 받게 됩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핵폭발 같았다"…레바논 대형참사 사망 78명·부상 4천명
  • [속보] 소양강댐 제한수위 초과…오후 3시 3년만에 수문 개방
  • 민주당 지도부, 윤석열 '독재 배격' 발언에 "이제 물러나야"
  • 김종인, 박원순·오거돈에 "인생 위선적으로 살았다고 본다"
  • 중국 하얼빈서 식품회사 창고 건물 붕괴…9명 사망
  • 철원 670㎜ 물폭탄에 한탄강 범람 위기…"인근 주민 긴급 대피해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