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김포서 생후 10개월 여아 홍역 확진…경기도 확진자 총 14명

기사입력 2019-01-24 11:34 l 최종수정 2019-01-31 12: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경기도 내에서 시흥과 안산, 부천에 이어 김포에서도 홍역 환자 1명이 추가로 발생하면서 확진자가 14명으로 늘었습니다.

오늘(24일) 경기도와 김포시보건소에 따르면 전날 밤 김포에 사는 생후 10개월 여자 어린이가 홍역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김포시보건소는 이 어린이가 독감 증상으로 병원에서 진료를 받는 과정에 발진이 발견돼 검사 결과 홍역 감염으로 확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올해 들어 발생한 도내 홍역 환자는 안산 11명, 부천 1명, 시흥 1명 등 모두 14명으로 늘었습니다.

김포시보건소는 해당 어린이 가족이 최근 해외여행을 다녀온 적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며 부모 동선을 중심으로 감염경로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도는 홍역 유행 지역인 안산에서는 추가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으며, 전날 감염 의심 신고된 성남시 내 5명도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설명했습니다.

도 보건

당국은 현재 홍역 확진자와 접촉한 977명을 중점 감시·관리 중이며 지금까지 3천43명을 대상으로 예방접종(MMR)을 실시했습니다.

도 관계자는 "최근 의심 신고가 많이 늘고 있으나 대부분 음성으로 나오고 있다"며 "안산 및 대구 등 유행 지역에서 어제 추가 홍역 환자가 발생하지 않은 것은 다행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뒤늦은 소방서장 지휘권 행사…'골든타임 허비' 집중 수사
  • 내일은 철도도 멈춘다…대체인력 4천6백 명 긴급투입
  • 이별통보한 연인 19층서 밀어 살해한 30대…2심서도 징역 25년
  • [카타르] 벤투 "김민재, 포르투갈전 출전 불확실…내일까지 상황 봐야"
  • 이사해 새집 꾸미다 쓰러진 50대 남성…7명에 새 삶 주고 떠나
  • 해운대서 70대 대리기사가 몰던 차량…택시·구조물 들이받고 전복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