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민노총 "사회연대 노총으로 거듭날 것"

기사입력 2009-04-02 14:38 l 최종수정 2009-04-02 14: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민주노총 신임 지도부는 "사회적 약자 편에 서서 자세를 낮추고 사회연대에 기반을 둔 노동운동을 조직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민주노총 새 지도부는 대회의실에서 당선 기자회견을 열어 "신자유주의적 세계화로 악화된 사회양극화와 민생파탄에 대응해, 얼마나 실질적인 투쟁을 전개했는지 돌아봐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지도부는 사회연대에 대해 "서민들의 자녀가 대학까지 무상교육을 받을 수 있는 교육제도와 돈이 없어도 치료받을 수 있는 공공의료제도를 만드는 등 사회보장제도를 강화하

기 위해 투쟁하겠다는 것"이라고 의미를 설명했습니다.
또 "이번 집행부가 내년 1월까지의 짧은 임기 동안 사회연대와 관련한 여러 사업을 완성해 낼 수는 없지만, 기조와 큰 줄기를 세우고 치열하게 사업을 전개해 새로운 사회를 건설하는 데 주춧돌이 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뒤늦은 소방서장 지휘권 행사…'골든타임 허비' 집중 수사
  • 내일은 철도도 멈춘다…대체인력 4천6백 명 긴급투입
  • 이별통보한 연인 19층서 밀어 살해한 30대…2심서도 징역 25년
  • [카타르] 벤투 "김민재, 포르투갈전 출전 불확실…내일까지 상황 봐야"
  • 이사해 새집 꾸미다 쓰러진 50대 남성…7명에 새 삶 주고 떠나
  • 해운대서 70대 대리기사가 몰던 차량…택시·구조물 들이받고 전복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