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대학생 20% 다단계 권유받아"

기사입력 2009-12-01 17:28 l 최종수정 2009-12-01 17: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우리나라 대학생 5명 중 1명은 다단계 물품 구매를 권유받은 적이 있을 정도로 다단계 판매에 노출된 정도가 심각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한국YMCA 전국연맹이 서울 5개 대 1천276명을 상대로 조사한 자료에 따르면, 19.2%가 다단계물품 구매를

권유받은 적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다단계 판매 가입을 권유한 사람은 친구가 56%로 가장 많았고, 권유 방법은 아르바이트 알선이 31%, 취업 알선 27% 등의 순이었습니다.
다단계 업체들은 지인을 활용해 주로 금전적인 문제로 접근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