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얼굴가린 강윤구 `들키면 안돼죠` [mk포토]

기사입력 2013-09-04 21:07 l 최종수정 2013-09-04 21: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4일 목동야구장에서 벌어진 2013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와 넥센 히어로즈이 경기 7회 초 무사에서 넥센 강윤구가 롯데 황성용을 볼넷으로 진루시키자 포수 허도환이 마운드로 올라가 강윤구와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강윤구가 입모양을 들키지 않기 위해 글러브로 얼굴을 가리고 이야기를 하고 있다.

[매경닷컴 MK스포츠(목동) = 김재현 기자 / basser@maekyung.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경찰이 9시 32분 무정차 요청"…이태원역 거부
  •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결렬...아침 첫차부터 파업 돌입
  • 공수처, '유우성 보복 기소' 검사들 전원 불기소
  • 중 선저우 15호 발사…우주정거장 건설 최종단계
  • "휘발유 없습니다"…기름 떨어진 주유소 '확대'
  • 가나전 논란의 순간들...심판은, 벤투는 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