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김승규,`신들린 선방으로 위기탈출` [mk포토]

기사입력 2013-12-01 14: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울산 현대와 포항 스틸러스가 K리그 클래식 우승을 놓고 마지막 라운드에서 격돌했다.
1일 울산문수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 클래식 2013' 40라운드 울산 현대와 포항 스틸러스의 최종전에서 울산 김승규 골키퍼가 포항 노병준의 헤딩슛을 신들린 선방으로 위기탈출하고 있다.
울산은 승점 73점, 포항은 울산에 이어 71점을 기록하고 있다. 울산은 이날 최소한 무승부만 거둬도 우승을 확정짓는다.

울산은 올 시즌 홈에서 14승 3무 1패를 기록할 만큼 강한 면모를 보였으며, 포항과의 맞대결 전적에서도 2승 1무로 단 한 차례도 패하지 않았다. 하지만 울산은 올시즌 기록한 득점의 절반 이상을 책임진 최

전방 공격수 김신욱과 하피냐가 경고누적으로 결장이 최대 변수다. 반면 포항은 최근 5연승을 포함, 9경기 연속 무패행진의 상승세를 타고 있고 있다.
울산이 2005년 이후 세번째 우승을 할지 포항이 2007년 이후 통산 5번째 우승컵을 거머쥘지 축구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매경닷컴 MK스포츠(울산)=김영구 기자 / photo@maekyung.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김어준, 이재명 공개 지지 "빽없이 실력으로 대선 후보 된 사람"
  • 윤석열 "도와주실 것 같은 느낌"…김종인 "그건 본인 생각"
  • "아프지만 말고 언제든 돌아오라" 김선호 응원문에 누리꾼들 '갑론을박'
  • 문재인·이낙연도 '전두환 비석' 밟았다…진중권 "수준 좀 봐라"
  • 美 매체 보도 "김여정, 쿠데타로 김정은 제거 후 대역 사용"
  • [영상] "마스크 써 달라"는 시민 요구에…멱살 잡고 밀친 美 경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