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농구토토] “농구토토 스페셜+ 15회차, 오리온스-KT 박빙승부 전망”

기사입력 2014-02-20 13:28

국민체육진흥공단(www.kspo.or.kr)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수탁사업자인 스포츠토토 공식 온라인 발매 사이트인 베트맨(www.betman.co.kr)이 오는 21일 금요일에 펼쳐지는 2013-14시즌 국내프로농구 KBL 안양KGC-창원LG(1경기), 오리온스-부산KT(2경기)전을 대상으로 한 농구토토 스페셜+ 15회차 투표율을 중간집계한 결과, 2경기 오리온스-부산KT전에서 양 팀이 같은 점수대 접전을 벌일 것으로 예상한 참가자가 다수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양 팀 모두 70~79점대 구간이 가장 많은 투표율을 기록한 가운데 자세한 비율을 살펴보면, 홈팀 오리온스는 43.94%를 얻었고, KT는 47.72%를 획득했다.
농구팬들은 21일 열리는 오리온스-부산KT전에서 양 팀이 같은 점수대 접전을 벌일 것으로 예상했다. 사진= MK스포츠 DB
↑ 농구팬들은 21일 열리는 오리온스-부산KT전에서 양 팀이 같은 점수대 접전을 벌일 것으로 예상했다. 사진= MK스포츠 DB
트레이드 이후 급격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던 오리온스는 최근 SK와 LG 등 강팀을 만나면서 기세가 주춤해졌지만, 경기내용에서는 우승후보들과 거의 비슷한 경기력을 선보이며 자신감에 가득 차 있는 상태다.반면, KT의 경우 최근 10경기에서 3승7패를 기록하며 다소 부진한 모습이다. 3승 역시 삼성, 동부, KCC 등 하위권 3팀을 상대로 거둔 승리다.
양 팀의 올 시즌 상대전적 역시 오리온스가 3승2패로 근소한 우세를 보이고 있으며, 평균 득점은 오리온스(69.8점)와 KT(69.2점)가 거의 비슷한 수치를 보이고 있다.
1경기 안양KGC-창원LG전 역시 양팀이 모두 70~79점대를 기록할 것이라는 예상이 1순위를 차지했다. 단, 2순위 투표율을 살펴보면, KGC는 69점 이하(34.12%)를 기록했고, LG는 80~89점대(41.32%)로 나타나 LG가 승리할 가능성이 조금 더 높은 것으로 집계됐다.
원정팀인 3위 LG는 최근 3연패 뒤 6연승으로 쾌조의 성적을 보이고 있다. 특히 올 시즌 KGC에게는 4승1패로 압도적인 전적이다. 득점력이 뛰어난 LG는 최근 10경기에서 모비스전을 제외하고 모든 경기에서 70점이 넘는 득점을 기록했다.
반면, KGC의 경우 연승을 기록하며 상승세를 타는 듯 했으나, 최근 상위권팀을 만나며 기세가 한풀 꺾였다. 올 시즌 유독 LG에게 약한 모습을 보인 만큼 득점대에 대한 신중한 분석이 필요한 한판이다.
스포츠토토가 국내에서 벌어지는 각 종 국제대회를 지원하기 위해 발매하고 있는 농구토토 스페셜+ 게임은 지정된 2경기(더블게임) 및 3경기(트리플 게임)의 최종득점대를 맞히는 방식으로 펼쳐지며, 최종 득점대는 69점 이하, 70

~79점, 80~89점, 90~99점, 100~109점, 110점 이상의 항목 중 선택하면 된다.
한편, 이번 농구토토 스페셜+ 15회차 게임은 21일 금요일 오후 6시50분에 발매가 마감되며, 자세한 일정은 스포츠토토 홈페이지 및 스포츠토토 공식 온라인 발매 사이트인 베트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매경닷컴 MK스포츠 뉴스팀 / mksports@maekyung.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