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이보미, JLPGA 투어 시즌 두 번째 우승…"상금 얼마?"

기사입력 2014-07-27 20: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보미/사진=MK스포츠
↑ 이보미/사진=MK스포츠


이보미가 올시즌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에서 2승째를 거뒀습니다.

이보미는 27일 일본 시즈오카현 이즈오히토CC(파72)에서 열린 JLPGA투어 ‘센추리21 레이디스 골프 토너먼트’(총상금 6000만엔)에서 3라운드합계 11언더파 205타(69·66·70)를 기록, 안선주(요넥스)등 3명을 2타차로 제치고 역전우승했습니다.

올해 창설된 이 대회에서 이보미는 원년 챔피언이 됐습니다.

2011년 일본투어에 진출한 이보미는 JLPGA투어 통산 7승째를 올렸습니다.

올해 들어서는 지난 5월 ‘호켄 노 마도구치 레이디스’에 이어 2승째입니다.

또 올들어 출전한 17개 대회에서 한 번도 커트탈락하지 않으면서 10위안에만 11차례 들었습니다.

이보미는 우승상금 1080만엔(약 1억900만원)을 받아 시즌 상금랭킹 2위(7847만여엔)를 유지했습니다.

상금랭킹 1위(8572만여엔)는 안선주로, 랭킹 1,2위간 상금차이는 약 725만엔입니다.

전날 선두 웨이윤제(대만)에게 1타 뒤진 단독 2위였던 이보미는 최종일 전반에만 버디 3개와 보기 1개로 2타를 줄이며 뒷걸음질을 친 경쟁자들을 따돌리고 선두로 올라섰습니다.

이보미는 후반 들어서도 11번홀에서 버디를 추가하고 끝까지 리드를 지킨 채 우승까지 내달았습니다.

이로써 한국선수들은 올해 열린 20개의 JLPGA투어 대회에서 8승을 합작했습니다.

안선주가 3승을

올렸고 이보미가 2승, 신지애 정연주 에스더 리가 1승씩을 거뒀습니다.

안선주는 합계 9언더파 207타로 사사키 게이코, 후지모토 아사코(이상 일본)와 함께 2위를 차지했습니다.

전날 1위 웨이윤제(대만)는 합계 6언더파 210타로 공동 13위, 올시즌 JLPGA투어에서 3승을 올린 나리타 미스즈(일본)는 합계 5언더파 211타로 공동 16위에 자리잡았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김기현 "문재인 전 대통령, 5년 동안 나라 망쳐놨으면 책임져야"
  • [속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이틀 연속 1만 명대
  • 네이버, '미국판 당근마켓' 2조 3,441억 원에 인수
  • 민간인 죽어가는데…푸틴, 1100만원짜리 재킷입고 축하 공연 즐겨
  • 김건희 여사는 조종석·검사는 칼 들고…금상 받은 '윤석열차' 만화 논란
  • "필로폰하면 살 빠지는데"…마약 전문 유튜버도 놀란 돈스파이크 몸 사이즈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