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청춘FC’ 성동일 권상우, 응원 메시지 “끝까지 응원하겠다”

기사입력 2015-08-29 21: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청춘FC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동규 기자] 배우 성동일과 권상우가 ‘청춘FC’ 응원 메시지를 보냈다.
성동일과 권상우는 오늘(29일) 밤 10시 25분 방송되는 KBS2 ‘청춘FC 헝그리일레븐’ 8회분에 등장한다. 차태현에 이어 ‘청춘FC’ 서포터즈 2호, 3호가 된 두 사람은 축구 미생들에게 응원을 보냈다.
특히 성동일과 권상우는 지난 차태현의 서포터즈 모집 방송을 시청한 후 ‘청춘FC 헝그리일레븐’에 “서포터즈가 되고 싶다”며 먼저 연락을 해와 제작진을 놀라게 했다는 후문. “‘청춘FC 헝그리일레븐’의 모든 방송분을 시청했다”며 ‘청춘FC’의 열혈 팬임을 인증한 두 사람은 ‘청춘FC’의 서포터즈를 의미하는 12번이 새겨진 푸른 유니폼을 입고 축구 미생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사진=KBS 제공
↑ 사진=KBS 제공
권상우는 “여러분의 꿈과 희망을 위해 도전하는 모습이 너무 아름답다. 가끔 집에서 보다가 눈물을 흘릴 때도 있다”며 감동 스토리를 써내려가고 있는 축구 미생들을 응원했고 성동일은 “정말 좋은 프로그램이다. 끝까지 응원하겠다”라며 각오 섞인 눈빛으로 ‘청춘FC’와 함께 할 것을 약속했다.
‘청춘FC’의 안정환 감독과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아빠 호흡을 맞추기도 했던 성동일은 “정환아 연락 좀 해. 요즘 잘나간다고 연락도 안하더라”라고 영상 편지를 남겨 폭소를 자아내게 했다. 영화 ‘탐정: 더 비기닝’에서 함께 호흡을 맞추고 개봉을 앞두고 있는 성동일과 권상우는 바쁜 일정에도 ‘청춘FC’의 서포터즈 역할을 톡톡히 해낼 예정이다.
한편 6주간의 벨기에 해외전지훈련을 마치고 국내 합숙훈련 중인 ‘

청춘FC’ 선수단은 오는 1일 화요일 오후 4시 서울월드컵경기장 보조 경기장에서 서울 이랜드 FC와 국내 첫 평가전을 갖는다. 일반인들도 오후 3시부터 무료입장이 가능하다.
한편 권상우와 성동일은 영화 ‘탐정: 더 비기닝’을 통해 9월 관객을 만난다.
[skdisk222@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공공기관 기관장 전용차량 운행기록은 '빈칸'…전수조사 676곳 중 22%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지하 화물차 옆 불길 시작…출입구 6개 중 2개만 열려 "법 강화 필요"
  • "이대로 투표 어렵다" 선관위에 지자체 공문 전달 안 한 행안부
  • 23년 전 '이해민 살인사건' 범인 종신형 취소 석방에 유족 항소
  • 서울의대 출신 유튜버, 동문 여의사 '외모 품평'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