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슈틸리케 감독 "소속팀 경기에서 뛰어야 한다"

기사입력 2016-03-28 13:46 l 최종수정 2016-03-29 12: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축구대표팀 슈틸리케 감독이 이청용과 박주호 ·김진수를 언급하며 "소속팀 경기에 뛰려고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슈틸리케 감독은 "각자 처한 상황과 출전 못 하는 이유가 다르다"고 전제하고 나서 "경기에 나갈 수 있게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충고했습니다.

슈틸리케 감독은 "오는 9월부터 시작할 월드컵 최종예선을 위해 모든 리그에서 활약하는 선수를 전부 주시하겠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대표팀 주장 기성용은 "최종예선에서 강한 팀들과 맞붙겠지만, 자신감을 가지면 충분히 월드컵 본선행이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전광열 기자 [revelge@mbn.co.kr]

영상취재 : 배병민 기자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단독] '자녀 살해 후 극단적 선택' 한 해 평균 20명…전담 인력은 태부족
  • 감사원 "노태우·YS는 답변했다"…국민의힘 "성역인가? 조사 안 응할 이유 없어"
  • 8% 대출금리도 코앞…"월 상환액 2배" 영끌족 비명
  • "필로폰하면 살 빠지는데"…마약 전문 유튜버도 놀란 돈스파이크 몸 사이즈
  • [단독] LH, '무늬만 절수형' 양변기 사용…8년간 542억 원 '줄줄'
  • 문 대통령 "대단히 무례한 짓"…이재명 "유신공포 정치 연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