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배트걸 응원에 무더위 잊고 미소짓는 심판 [MK포토]

기사입력 2016-08-12 20: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천정환 기자] 12일 잠실구장에서 '2016 프로야구 KBO리그' NC 다이노스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열렸다.
LG 배트걸이 심판에게 물을 건네며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8연승을 달리고 있는 LG는 시즌 5승 8패를 기록중인 우규민이 선발 등판했다. NC는 구창모가 시즌 첫 선발 등판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대전 현대아울렛 화재 사망자 4명으로 늘어…2명 수색 중
  • "지금 뭐 봐?" SKT 광고서 장원영과 함께 나온 여성, 정체는?
  • 尹 지지율, 주 초반 36.4% → 주말 32.8%…"비속어 논란 영향"
  • 4분기 전기요금 인상 폭 이번 주 발표…얼마나 오를까?
  • [영상] 거대 가슴 보형물 하고 수업한 캐나다 교사…학교 측 "복장 지적은 불법"
  • [영상] "김정은 딸 김주애, 북한 국가행사서 처음으로 포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