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오승환 측 입장 "구단과 논의중...하루 이틀 사이 결정된다"

기사입력 2018-02-16 08: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美 서프라이즈) 김재호 특파원] 오승환(35)의 텍사스 레인저스 계약 소식은 언제쯤 공식화될까?
오승환은 16일(한국시간) 공식적으로 시작된 스프링캠프에 합류하지 않았다. 신체검사도 마쳤고 40인 명단 조정도 가능한 시기가 됐음에도 계약이 공식화되지 않았다.
그러면서 그의 계약에 문제가 생긴 것이 아니냐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는 상황이다. 특히 몸 상태와 관련된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오승환은 텍사스와 1+1 계약에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 MK스포츠 DB
↑ 오승환은 텍사스와 1+1 계약에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 MK스포츠 DB
이와 관련해 선수 측 관계자는 MK스포츠를 통해 "하루 이틀 있으면 결정될 것 같다. 현재 구단과 논의중에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같은 날 존 다니엘스 레인저스 단장은 취재진을 만난 자리에서 "지금 발표가 임박한 것이 아무것도 없다(We have nothing close to being ready to announce)"며 오승환과 관련된 언급을 피했다. 단장이나 감독이 공개적인 인터뷰에서는 계약이 공식화되지 않은 선수에 대해 언급을 하지 않는 것이 관례이기는 하나, '임박한 것이 없다'는 강한 표현을 사용해 의심을 키웠다.
이를 두고 텍사스 지역 유력 매체 '포트워스 스타-텔레그램'은 "레

인저스의 구원 투수와의 계약이 위험에 빠졌다"고 표현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오승환은 1년 275만 달러에 2019시즌에 대한 옵션 450만 달러가 포함된 계약에 합의했다. 그는 최근 LG트윈스 캠프에서 불펜 투구까지 소화하며 정상적인 훈련을 진행해왔다. greatnemo@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21대 국회, 53년 만의 단독 개원…박병석 국회의장 선출
  • 미 대선 '시계 제로'…코로나 이어 '흑인사망'
  • [단독] 쿠팡 부천센터 이전에도 확진자 있었다
  • [단독] 자살 암시한 10대…'집념의 6시간'
  • 군, 13번 포착하고도 몰라…해상경계 뚫려
  • 문 대통령, 양산 평산마을에 2630.5㎡ 부지 매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