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평창올림픽] 서이라 1000m 銅…세계챔프 징크스에 발목

기사입력 2018-02-17 21: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강릉) 강대호 기자] 서이라가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쇼트트랙 1500m ‘세계챔프 징크스’ 극복에 실패했다.
강릉아이스아레나에서는 16일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쇼트트랙 1000m 준준결승·준결승 및 결선이 치러졌다. 서이라는 결승에 임하였다가 넘어지는 불상사로 동메달에 머물렀다.
2017 국제빙상연맹(ISU) 세계선수권 1000m 금메달 및 개인종합 우승자 서이라는 2017-18시즌 쇼트트랙월드컵 시리즈 같은 종목에서는 1차례 동메달을 획득하여 10위에 올랐다.
서이라가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쇼트트랙 1000m 예선에 임하는 모습. 사진(강릉)=천정환 기자
↑ 서이라가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쇼트트랙 1000m 예선에 임하는 모습. 사진(강릉)=천정환 기자

서이라는 2015-16시즌 8위 2014-15시즌 세계랭킹에서는 9위로 평가된 바 있다. 2017 동계아시안게임 남자쇼트트랙 1000m 금메달에 이어 2018 평창동계올림픽 제패도 노렸으나 동메달에 그쳤다.
네덜란드 통계회사 ‘그라세노터 스포츠’는 12일 올림픽정보서비스(OIS)에 제공한 2018 평창동계올

림픽 남자쇼트트랙 1000m 프리뷰에서 서이라의 참가를 알리며 ‘세계챔피언은 올림픽 우승을 못 한다’를 언급했는데 결국 현실이 됐다.
쇼트트랙은 1992년 알베르빌동계올림픽부터 정식종목에 채택됐다. 전년도 세계선수권 1000m 우승자의 금메달은 1998 나가노올림픽 김동성이 유일하다. dogma0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서울특별시장 금지 가처분 신청 각하…"요건 갖추지 못해"
  • [속보] 서울지하철 2호선 건대입구역서 열차 장애…승객 하차
  • 진중권, 병역 의혹 제기한 배현진에 "똥볼이나 차니 노답"
  • 사진 찍다가 바다에 추락한 20대 여성…화재도 잇따라
  • 배현진 '박주신 재검' 요구에 민주당 "도리 지켜라"
  • 중국 남부 일본 규슈에 폭우 피해 속출…오늘 전국에 비 예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