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정현 “멕시코오픈, 작년보다 더 잘하고 싶어…열심히 임하고 있다”

기사입력 2018-03-01 17: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한국 테니스의 간판 정현(22)이 멕시코오픈에서 순항하고 있다.
정현은 3월 1일(한국시간) 멕시코 아카풀코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멕시코오픈 단식 2회전에서 에르네스토 에스코베도(미국)을 2-0(6-3 6-1)으로 이겼다.
지난 2월 열린 호주오픈 그랜드슬램 대회에서 준결승에 진출하며 돌풍을 일으켰던 정현은 발바닥 부상으로 약 3주 동안 휴식을 취했다. 이후 델레이비치 대회에서 8강 진출, 이번 대회에서도 8강에 오르며 무사히 복귀 신호를 알렸다.
정현이 멕시코오픈 8강에 진출했다. 사진=AFPBBNEWS=News1
↑ 정현이 멕시코오픈 8강에 진출했다. 사진=AFPBBNEWS=News1
이날 승리로 랭킹 포인트 90점을 확보했다. 4강 진출까지 해낸다면 세계랭킹 26위, 아시아 톱랭커를 노려볼 수 있다.
정현은 “3주 만에 복귀해 지난주

델레이비치 대회를 잘 치렀다고 생각한다. 멕시코 토너먼트에 와서 좋은 기억을 갖고 있다. 더 잘하고 싶은 마음도 있어서 열심히 임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1,2회전을 잘 통과했고 이제 복식대회도 있다. 잘 준비해서 좋은 결과가 있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남욱도 '그분' 언급…대장동 지분 8% 보유 시사
  • 국민의힘 맞수토론 '개 사과 사진' 공세…윤석열 "기획자로서 사과"
  • 법원 "자궁 남아있어도 남성"…여→남 성별 정정 첫 인정
  • 탁현민, '과학자 병풍' 보도에 "文 대통령과 함께 서는 것, 특별 의전"
  • '文부동산' 때린 원희룡 아내 "목동 아파트 8억→26억…노동 의욕 꺾는 일"
  • 김요한 "이재영·다영 언급 후 악플 테러…뜨거운 맛 봤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