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메이플스토리 이용자 4663명 부정행위 적발

기사입력 2018-04-26 11:01

메이플스토리 공식 SNS 사진
↑ 메이플스토리 공식 SNS 사진


메이플스토리가 어느덧 서비스 개시 15년째를 맞이하고 있으나 여전히 많은 이들이 내부 규칙을 어기고 있다.

게임 개발·유통사 넥슨은 4월 4~17일 메이플스토리 운영정책위반 단속결과 4663개의 캐릭터가 적발됐다고 공지했다.

욕설 등 비매너 행위 메이플스토리 캐릭터가 3585개로 가장 많다. 현금거래와 사행성, 운영방해 등도 여기에 해당한다.

메이플스토리를 비정상적으로 이용하다가 단속된 캐릭터도 795개에 달한다. 불법프로그램 사용, 거짓말탐지기 적발 등의 사례가 있다.

게임 외적으로 보면 가장 심각할 수 있는 정보 도용 및 유출이 적발한 메이플스토리 캐릭터도 283개로 상당한

숫자다.

메이플스토리 ID를 도용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다 적발된 이들의 행위는 범죄다.

메이플스토리 운영정책위반 이용자는 단속 사안에 따라 최소 경고부터 최대 영구 게임 제한의 징계를 받는다.

언어폭력으로 적발된 메이플스토리 게이머는 몬스터라이프 프로필이 영구 초기화되는 것도 명심해야 한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