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레일리’ 앞세운 롯데, LG ‘7연패’ 수렁에 빠뜨렸다

기사입력 2018-08-08 22:01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브룩스 레일리를 앞세운 롯데 자이언츠가 LG트윈스를 7연패 수렁에 빠뜨렸다.
롯데는 8일 울산 문수구장에서 열린 LG 트윈스와의 2018 KBO리그 경기에서 2-1로 승리를 거?x다. 이날 승리로 롯데는 2연승을 질주했다. 반면, 이날 경기 전까지 5위 넥센 히어로즈에 0.5경기차로 쫓기는 4위였던 LG는 7연패에 빠졌다.
이날 롯데 선발로 나선 레일리는 7이닝 동안 110개의 공을 던지며 2피안타(1피홈런) 2볼넷 7탈삼진 1실점(1자책), 시즌 8승째를 거뒀다. 손승락도 1이닝 무실점으로 세이브를 추가했다.
롯데 자이언츠 브룩스 레일리. 사진=MK스포츠 DB
↑ 롯데 자이언츠 브룩스 레일리. 사진=MK스포츠 DB
롯데는 1회말에 1사 1,3루 찬스에서 이대호가 유격수 플라이로 물러났지만, 민병헌이 1타점 우전안타를 때려 기선을 제압했다. 이날 결승타였다.
살얼음판 리드를 이어가던 롯데는 5회말 선두타자 문규현이 스트레이트 볼넷을 얻고, 안중열의 희생번트로 1사 2루를 만들었다. 이후 전준우가 2루수 땅볼에 그쳤지만, 계속된 2사 3루서 손아섭이 1타점 적시타를 때려 2-0으로 달아났다.
LG는 7회초 채은성이 1사 후 레일리에 좌

월 솔로홈런을 터트리며 추격했다.
하지만 롯데는 흔들리지 않았다. 8회초 투입한 구승민이 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고, 손승락이 9회에 올라 역시 무실점 행진을 이었다. LG는 팽팽한 투수전 흐름 속에서 주도권을 돌리지 못하며 7연패 늪에서 빠져나오지 못했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