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김학범, `말레이시아전 참패` 책임 인정…만회 각오 드러냈지만 `글쎄`

기사입력 2018-08-18 14: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김학범 감독=MK스포츠 DB
↑ 김학범 감독=MK스포츠 DB
김학범 감독이 말레이시아 전 참패를 인정하며 만회에 대한 각오를 드러냈다.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17일(한국시간) 인토네시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말레이시아와의 경기에서 1-2로 완패했다.

이날 경기가 끝난 후 김학범 감독은 “있을 수 없는 일이 벌어졌다. 로테이션을 너무 일찍 사용한 것 같다. 나의 판단 착오였다”라고 말했다.

김 감독은 “최종 수비 라인을 많이 끌어올리다 보니 뒷공간을 상대에 많이 내줬다. 전방에서 볼을 지연시켜줬어야 했는데 그러지 못했다”면서 “스리백 전술이라기보다는 전방에서 볼을 미리 차단해주지 못한 조직적인 부분의 문제였다. 다음 경기에서는 반드시

시정하겠다”라고 말했다.

그는 “오늘 패배로 우리가 스스로 험한 길을 택한 결과가 됐다”라며 “힘든 길을 걷게 된 만큼 마다하지 않고 헤쳐나가겠다. 예방주사를 일찍 맞았다고 생각한다. 극복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오는 20일 키르기스스탄과의 조별리그 최종전을 치른다.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안양·군포 교회, 제주 단체여행 뒤 9명 확진…34명 접촉
  • 불 켜진 윤미향 사무실…이번주 검찰 소환될 듯
  • 트럼프"9월 G7 정상회의에 한국도 초청 희망"
  • 헌팅포차 등 고위험시설 운영자제…방역수칙 위반 땐 처벌
  • 파라솔 사라진 해운대, '안전개장' 한다지만…
  • [단독] 3년 만에 영업장 폐쇄 무효 판결…업체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