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넥센에게 치명적이던 가을남자 송성문의 침묵 [PO2]

기사입력 2018-10-28 17: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인천) 황석조 기자] 가을야구 히어로 송성문이 잠잠해지니 넥센 히어로즈도 기회를 못 이어갔다.
송성문은 넥센의 이번 포스트시즌 가장 뜨거운 스타다. 준플레이오프 1차전부터 타격감을 과시하며 깜짝 주전으로 떠올랐는데 이에 그치지 않고 아예 가을스타로 자리매김했다. 준플레이오프 2차전, 3차전, 4차전, 5차전까지 모두 멀티히트 이상을 기록했고 결정적 한 방도 빼놓지 않았다. 넥센이 포스트시즌서 저력 이상의 기량을 발휘하는 데는 송성문의 존재가 큰 몫을 했다.
송성문(사진)이 부진하니 넥센 타선도 힘을 내지 못했다. 사진(인천)=김재현 기자
↑ 송성문(사진)이 부진하니 넥센 타선도 힘을 내지 못했다. 사진(인천)=김재현 기자
자연스럽게 송성문의 타순도 변화폭이 크다. 7번, 8번 하위타선에서 기회를 만들기도 하다가 2번으로 바뀌어 테이블세터가 되기도 한다. 28일 인천SK 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SK 와이번스와의 플레이오프 2차전. 이날처럼 5번, 중심타선에 배치받기도 한다. 송성문으로서는 포스트시즌 두 번째 5번 배치. 4번 박병호가 부진하기에 송성문의 어깨가 더 무거웠다.
그러나 이날은 평소 같지 않았다. 2회초 삼진아웃으로 시작, 4회초에는 투수 앞 땅볼로 물러났다. 6회초와 9회초에도 삼진아웃.

세 번은 선두타자로 나서 허무한 아웃을 당했고 한 번은 1사 기회를 이어가는데 실패했다.
가을사나이 송성문이 잠잠하니 넥센 타선도 덩달아 힘을 못 썼다. 활력을 잃었고 응집력은 실종됐다. 그렇게 허무하게 1-5로 2차전을 패하며 수세에 몰리게 됐다.
hhssjj27@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부천 물류센터발 수도권 확진자 폭증 "이태원발 아닐 수도"
  • 정의연, 18년 기부금 피해자 지원 고작 3%
  • 트럼프 "홍콩 관련 초강력 대중 제재 발표"
  • 소형보트로 350km 서해 횡단 밀입국
  • [단독] 금목걸이 훔치려다 시민에 잡힌 중학생
  • 대구 고3 확진돼 6개교 등교 중지…50여 명 접촉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