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포항, 전북과 무승부 기록…사실상 ‘4위’

기사입력 2018-11-25 19: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포항 스틸러스가 사실상 4위 자리를 확정지었다.
포항은 25일 포항 스틸야드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스플릿A 37라운드 전북과의 홈경기에서 1-1로 무승부를 기록했다.
이로써 포항은 15승9무13패(승점 54)를 기록하며 4위를 유지했다. 5위 제주 유나이티드(승점 51)와는 3점 차라 최종 라운드에서 포항이 지고, 제주가 이기더라도 다득점에서 7골 차로 앞서고 있기 때문에 사실상 4위 자리를 결정지었다.
포항이 4위로 마치고, 3위 울산 현대가 FA컵에서 우승한다면 포항은 다음 시즌 아시아 챔피언스리그(ACL) 출전권을 획득한다.
포항이 전북과 1-1로 무승부를 기록했다.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 포항이 전북과 1-1로 무승부를 기록했다.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이날 경기는 팽팽했다. 두 팀은 전

반 득점 없이 맞섰다. 후반 먼저 골맛을 본 쪽은 전북. 전북은 후반 12분 손준호가 얻어낸 페널티킥을 로페즈가 성공시키며 리드를 잡았다.
하지만 포항은 후반 41분 떼이세이라의 롱패스를 김지민이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해 골망을 흔들며 승패를 가리지 못했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한, 이틀 만에 또 탄도미사일 발사…이번엔 단거리 2발
  • '역대 최대 적자' 한전, 한우·오마카세에 법카 펑펑 써 도마
  • 박지원 "민주당 복당할 것...대통령, 제가 윤 대통령보다 훨씬 잘할 듯"
  • 실종아이 구한 문자 한 통…"고속도로 갓길에 초등학생 서 있음"
  • 8년 전 박수홍 '노예계약' 예견한 변호사…"형을 소송하라고요?"
  • 황희 "인도 측이 김정숙 여사 초청 먼저 제안…국민의힘이 사실왜곡"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