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컵스, FA 최대어 하퍼 영입 카드 만지작

기사입력 2018-12-24 11: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시카고 컵스가 브라이스 하퍼(26) 영입 가능성을 타진하고 있다.
MLB.com은 24일(이하 한국시간) 지역 매체 ‘시카고 선 타임스’를 인용해 컵스가 하퍼 영입을 시도하고 있다고 전했다.
매체는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테오 엡스타인 컵스 사장이 윈터미팅 기간 에이전트인 스콧 보라스 측을 만나 연봉 총액 규모를 줄여 구단주와 논의 이후 새로운 제안을 할 때까지 기다려달라고 요청했다”고 밝혔다.
하퍼는 이번 스토브리그의 최대어다. 2012년 워싱턴 내셔널스에서 메이저리그에 데뷔해 그해, 내셔널리그 신인왕에 올랐고, 2015년 내셔널리그 MVP에 뽑혔다. 7시즌 동안 통산 타율 0.279 184홈런 521타점을 올렸다. 올스타도 6차례에 선정했다.
브라이스 하퍼 영입전에 시카고 컵스까지 가세한 모양새다. 사진=ⓒAFPBBNews = News1
↑ 브라이스 하퍼 영입전에 시카고 컵스까지 가세한 모양새다. 사진=ⓒAFPBBNews = News1
올 시즌에도 159경기에서 타율 0.249 34홈런 100타점의 성적을 거뒀다. 올 시즌이 끝난 뒤 FA 자격을 얻은 하퍼 측은 최대 3억 달러 이상의 계약을 목표로 각 구단들과 협상을 이어가고 있다.
2016년 108

년 만에 월드시리즈 우승을 달성한 컵스는 올해 와일드카드 결정전에서 콜로라도 로키스에 패해 일찍 탈락했다. 밀워키 브루어스,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신시내티 레즈 등 내셔널리그 중부리그 라이벌팀들이 전력보강에 나서며 컵스도 이에 맞춘 행보를 보이는 것으로 풀이된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진중권, '발설지옥' 경고한 조국에 "이 친구 정신상태 걱정되네" 비판
  • 롯데리아 직원 모임 집단감염 '비상'…"장시간 마스크 미착용"
  • 류호정, 심상정 '인증샷' 논란에 대해 "정말 열심히 일했는데 속상"
  • '목포 투기 의혹' 손혜원, 1심서 징역 1년6개월…법정 구속은 면해
  • 정청래 "보수언론, '문 대통령 망해라' 주문 외워…먹잇감 되지 말아야"
  • 이통3사 '패스 모바일 운전면허증' 가입자 100만 돌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